데뷔 후 '젖살' 빠져 성숙미 드러내는 워너원 라이관린

인사이트

(좌)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연 당시, (우) 현재 모습 /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이별님 기자 =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의 멤버 라이관린이 젖살이 빠진 모습으로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상에는 워너원으로 데뷔 후 한층 더 성숙해진 라이관린의 모습과 연습생 시절 모습을 비교한 사진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연습생 신분으로 출연했던 라이관린의 모습과 워너원으로 활발하게 활동 중인 현재 라이관린의 모습이 담겼다.


연습생 시절 라이관린은 젖살이 채 빠지지 않은 듯, 특유의 귀여운 볼살을 갖고 있다.


인사이트(좌)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연 당시, (우) 현재 모습 / 온라인 커뮤니티


하지만 워너원 데뷔 후 라이관린은 젖살이 쏙 빠져 제법 남자다운 모습으로 거듭났다.


특히 젖살이 빠진 후 더욱 뚜렷해진 라이관린의 이목구비와 날렵한 턱선에서는 섹시미마저 느껴진다.


인사이트(좌)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연 당시 / 온라인 커뮤니티, (우) 워너원 데뷔 후 / Mnet '엠카운트다운'


올해 17살 소년인 라이관린은 워너원 활동으로 한층 더 성장해 팬들을 기쁘게 했다.


사진을 접한 많은 팬들은 "젖살도 귀엽지만, 남자다워져서 더 좋다", "턱선에 찔릴 거 같다", "남자의 향기가 느껴진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라이관린이 속한 그룹 워너원은 지난 12일 리패키지 앨범 'NOTHING WITHOUT YOU'로 컴백했다.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워너원 리패키지 앨범 'NOTHING WITHOUT YOU' 티저 사진


'비주얼 트라이앵글' 완성한 옹성우·황민현·라이관린 미모눈부신 외모로 워너원의 '비주얼 버뮤다 트라이앵글'이라고 불리는 옹성우, 황민현, 라이관린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별님 기자 byu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