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장서 알바하다가 LG 스마트폰 광고 모델로 캐스팅된 여배우

인사이트YouTube 'LGMobile KR'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체험 목장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다가 연예 기획사 매니저에게 캐스팅돼 LG 스마트폰 광고 모델로까지 활동하게 된 여배우의 미모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LG 전자는 지난 20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자사의 최신 스마트폰 'LG V30'의 TV 광고 '보랏빛 하늘' 편을 공개했다.


인사이트YouTube 'LGMobile KR'


'LG V30'의 카메라 기능과 구글 어시스턴트 기능이 탑재된 것을 강조한 해당 광고에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것은 광고 속 여성의 미모.


청순한 미모가 돋보이는 이 여성은 일본 출신의 여배우 카라타 에리카(21)로 이병헌, 고수, 한효주, 김고은 등이 있는 BH엔터테인먼트에 소속돼 있다. 일본 소속사는 'FLaMme'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LGMobile KR'


그런데 놀라운 사실은 카라타 에리카가 체험 목장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던 중 연예계에 데뷔를 하게 됐다는 점이다.


1997년생인 카라타 에리카는 고등학생이던 지난 2014년 봄 '마더 목장'이라는 곳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던 중 우연히 목장을 방문한 'FLaMme' 매니저에게 캐스팅, 연예인으로 데뷔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LGMobile KR'


이후 학업과 연기 수업을 병행하던 그녀는 같은 해 9월 걸그룹 소녀시대의 'DIVINE' 뮤직비디오에 화제를 모았다.


또한 2015년 7월에는 후지 TV 드라마 '사랑하는 사이'를 통해 배우로 첫발을 내딛었으며, 일본 광고 모델의 인기 척도 중 하나인 소니 손해 보험사의 모델로 발탁돼 전국적인 인기를 얻기 시작했다.






배우로서의 필모그래피를 차근차근 쌓아가고 있는 카라타 에리카는 현재 일본을 빛낼 차세대 여배우로 평가받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이번 LG 스마트폰 광고를 통해 인지도를 높여가고 있다.


한편 카라타 에리카는 과거 일본 인기 매거진 '오리콘 스타일'과 진행한 인터뷰에서 K-POP을 좋아하며 한국의 아이돌 그룹 'GOT7'을 좋아한다고 밝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YouTube 'LGMobile KR'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