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북한 함북 길주 인근서 규모 5.6 인공 지진…"핵실험 추정"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북한 함경북도 길주군 인근에서 규모 5.6의 인공 지진이 관측됐다.


미국 지질조사국(ISGS)은 3일 북한 함경북도 길주군 인근에서 규모 5.6의 인공 지진이 관측됐다고 전했다. 진앙의 깊이는 10km


중국 지진국도 북한에서 규모 6.3, 진앙 깊이 0㎞의 지진이 발생했다면서 폭발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인사이트풍계리 핵실험장 / 연합뉴스


지진이 관측된 길주군에는 북한이 다섯 차례에 걸쳐 핵실험을 감행한 '풍계리 핵실험장'이 위치해 있다.


정부는 이번 지진을 북한의 6차 핵실험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국가안전보장회의(NSC)를 긴급 소집해 대응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핵무기 꽝꽝 생산"…초강력 핵탄두 보고 활짝 웃는 김정은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에 장착할 더 높은 단계의 수소 폭탄을 새로 개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