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관' 해친다며 시각장애인 '점자블록' 없애는 지자체

인사이트SBS '모닝와이드'


[인사이트] 배수람 기자 =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블록이 보기 싫다고 없애거나 설치를 꺼리는 지자체가 늘고 있다.


24일 SBS '모닝와이드'에는 국토교통부의 지침을 어기고 시각장애인 점자블록을 슬그머니 철거하는 일부 구청에 대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시각장애인이 자주 이용하는 인도에는 점자블록을 연속적으로 설치해야 한다.


하지만 일부 구청은 미관상 문제와 다른 보행자에게 불편을 줄 수 있다며 블록을 철거하고 있다.


이 같은 이유로 지난해 말 서울 지하철 사당역에서 이수역까지 이어져 있던 500m 길이의 점자블록과 서울 중구 회현역 인근에 설치돼 있던 10여 m 길이의 점자블록도 사라졌다.


인사이트SBS '모닝와이드'


익숙한 길도 점자블록이 사라지면서 장애물에 걸리거나 오가는 행인들과 부딪히는 경우가 자주 발생하자 시각장애인들은 불편을 호소하고 있다.


시각장애인들의 이동권 보장을 위해 당연히 설치해야 할 점자블록에 대한 지자체의 인식 변화가 요구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모닝와이드'


배수람 기자 baebae@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