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이상 벤치 싫어, 발렌시아 떠나겠다" 구단에 직접 이적 요청한 이강인 한 스페인 매체가 이강인이 소속팀 발렌시아 측에 이적 요청을 했다고 보도했다.
오는 26일 호날두 '대포슛' 막기 위해 '빛현우' 출격한다 오는 26일 유벤투스와 맞붙는 20명의 팀 K리그 선수가 선정된 가운데, 조현우가 최다 표를 얻어 골문을 지킬 것으로 보인다.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