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28 (금)
  • 서울 27 °C
  • 인천 27 °C
  • 춘천 24 °C
  • 강릉 23 °C
  • 수원 26 °C
  • 청주 27 °C
  • 대전 27 °C
  • 전주 27 °C
  • 광주 27 °C
  • 대구 29 °C
  • 부산 26 °C
  • 제주 27 °C
  • 울릉도 22 °C
'롤'에서 졌다고 같은 팀원 머리를 모니터에 처박은 남성
'롤'에서 졌다고 같은 팀원 머리를 모니터에 처박은 남성
김연진 기자 · 03/20/2017 12:00PM

인사이트worldofbuzz


[인사이트] 김연진 기자 = 게임에 져서 화가 난 한 남성이 옆자리에 앉아 있던 같은 팀원의 머리를 모니터에 박아버리는 황당한 사건이 벌어졌다.


지난 19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월드오브버즈는 중국 간쑤 성 란저우(Lanzhou) 지역의 한 PC방에서 벌어진 폭행 사건을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평소에 롤(League of Legends, LOL)을 즐겨하던 한 남성이  PC방에서 게임을 하다 지는 상황이 발생했다.  


당시 PC방에서 옆자리에 앉은 4명과 같은 팀이 돼 게임을 하던 중 연달아 패배했고 남성은 '랭킹 1위'를 코 앞에 두고 크게 실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화를 주체하지 못한 남성은 같은 팀 중 가장 실력이 떨어진다고 생각한 남성에게 다가가 폭력을 휘둘른 것으로 밝혀졌다. 현장 사진에서 남성의 머리가 모니터 한가운데를 박혀있는 모습이 공개됐다.


보도에 따르면 피해자 남성은 모니터에 머리가 관통된 상태에서 피를 흘렸으며 PC방 직원은 재빨리 응급 신고해 피해자를 병원으로 옮겼다.


현장을 목격한 사람들은 이 모습을 사진으로 찍어 온라인에 공개했고, 수많은 누리꾼들은 "웃자고 하는 게임에 죽자고 달려든다", "이젠 PC방 갈 때 헬멧 챙겨야 할 듯" 등의 반응을 보이며 비난했다.


김연진 기자 jin@insight.co.kr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