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4 (일)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사건사고

전북 한 대학병원, 환자 몸에 '수술용 칼' 넣고 봉합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gesbank


14일 A 병원에 따르면 지난달 24일 배모(63)씨의 척추 수술을 하는 과정에서 부러진 수술용 칼날을 둔 채 수술 부위를 봉합했다.


의료진은 칼날이 몸 안에 남아있는 사실을 알았지만 찾지 못하자 그대로 봉합한 것으로 알려졌다.


수술을 마친 배씨는 며칠 뒤부터 복통을 호소했고 이 병원에서 컴퓨터단층촬영(CT)을 해 칼날의 존재를 확인했다.


이 병원은 지난 6일 배씨 몸에 있던 길이 1㎝가량의 칼 일부를 제거했다.


의료 과실을 인정한 병원 측은 배씨 측의 요구대로 재수술 비용과 입원 비용, CT 촬영비 등을 부담하기로 했다.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