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0 (월)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경제

탄핵 선고일 출시된 LG G6 이틀만에 3만대 판매…G5 넘었다

인사이트(좌) LG전자, (우) 연합뉴스


LG전자가 전략 스마트폰 G6를 출시한 지 이틀 만에 3만대 이상 판매했다고 12일 밝혔다.


LG전자 관계자는 "사전 체험 행사에 대한 높은 관심, 국내외 시장의 긍정적인 평가, 예약 판매 호조 등이 판매 성과로 이어지는 것으로 보고 있다"며 "탄핵이니 봄나들이 시작이니 하는 와중에 3만대면 산뜻한 출발"이라고 자평했다.

 

G6가 출시된 10일부터 이틀 동안 국내 이동통신 시장의 번호이동은 하루 평균 1만9천233건으로, 최근 평균 1만5천건을 훌쩍 넘겼다. KT 가입자는 76명, LG유플러스 가입자는 244명 각각 순증했고, SK텔레콤 가입자는 320명 순감했다.


앞서 LG전자는 지난달 27일부터 전국 3천여개 매장에서 G6 체험 행사를 했다. G6를 직접 사용해본 소비자들이 '이번에는 다르다'는 평가를 했다.


G6는 최근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를 전후해 주요 IT 전문매체들이 선정하는 '베스트 스마트폰' 등의 상을 36개 받았다. 신제품 스마트폰 가운데 최다 수상이었다.


지난 2∼9일의 G6 예약 판매도 순조로웠다. 하루 평균 1만대의 예약 신청을 받아 8일 동안 8만2천건의 실적을 올렸다. 이 중 약 40∼60%가 실제 개통으로 이어질 전망이다.


LG전자는 G6 출시일부터 30초 분량의 TV 광고를 3가지 버전으로 방송하고 있다. 더 많은 정보를 보여주는 18대9 비율의 '풀비전' 디스플레이, 넓은 풍경을 충분히 담을 수 있는 전후면 광각 카메라, 동영상 촬영 중 24bit 하이파이 음질 녹음, IP68의 최고 등급 방수·방진 등을 광고에서 소개했다.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