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7 (화)
  • 서울 19 °C
  • 인천 20 °C
  • 춘천 17 °C
  • 강릉 18 °C
  • 수원 20 °C
  • 청주 21 °C
  • 대전 21 °C
  • 전주 24 °C
  • 광주 25 °C
  • 대구 25 °C
  • 부산 24 °C
  • 제주 26 °C
  • 울릉도 23 °C
태어난 후 '닭장'에 갇혀 살아 온몸 굳은 아기 오랑우탄 (영상)
태어난 후 '닭장'에 갇혀 살아 온몸 굳은 아기 오랑우탄 (영상)
심정우 기자 · 01/10/2017 06:51PM

YouTube 'International Animal Rescue IAR'


[인사이트] 심정우 기자 = 끔찍한 환경에서 학대 당하던 어린 오랑우탄의 안타까운 사연이 전해졌다.

 

최근 온라인 미디어 유어포스트는 인도네시아에서 구조된 1살짜리 아기 오랑우탄 부디(Budi)의 영상을 공개했다.


국제동물구조협회(International Animal Rescue)에 따르면 부디는 인도네시아 한 지역에서 닭장 속에 갇힌 채 발견됐다.


당시 우디는 극심한 영양실조에 걸린 상태였는데, 협회 관계자들을 충격에 빠트릴 정도로 심각했다. 협회 관계자들은 부디를 보호시설로 데려왔다.


부디는 1년동안 연유(condensed milk) 외에는 아무것도 먹지 못했고 전문가들은 "영양 불균형이 어린 오랑우탄의 건강을 서서히 악화시킨 것"이라고 지적했다.


사육사가 몸을 만지기만 해도 소리를 지를 정도로 고통에 신음하던 부디. 이제는 혼자서도 잘 먹고 친구도 사귀는 등 밝고 건강한 모습으로 지낸다고 알려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FaceBook 'The Dodo'


심정우 기자 jungwoo@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