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24 (금)
  • 서울 -7 °C
  • 인천 -7 °C
  • 춘천 -9 °C
  • 강릉 -6 °C
  • 수원 -7 °C
  • 청주 -6 °C
  • 대전 -6 °C
  • 전주 -3 °C
  • 광주 -4 °C
  • 대구 -4 °C
  • 부산 -2 °C
  • 제주 4 °C
  • 울릉도 1 °C
"무설탕 음료 '체중 감량'에 효과 없다" (연구)
"무설탕 음료 '체중 감량'에 효과 없다" (연구)
심정우 기자 · 01/09/2017 10:00AM

인사이트GettyImages


[인사이트] 심정우 기자 = 평소 건강을 위해 다이어트 음료를 마시던 사람이라면 주목해야 할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지난 3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메트로는 무설탕 다이어트 음료가 체중 감량에 도움을 주지 못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보도했다.


영국 임페리얼칼리지 런던과 브라질 상파울루대학 등이 참여한 공동연구팀은 "다이어트 음료에 관한 기존의 논문들을 재분석했다"며 "그 결과 다이어트 음료가 체중 감량과 체질량지수(BMI), 당뇨병 예방 등에 효과가 있다는 증거를 발견하지 못했다"고 발표했다.


책임 연구원 크리스토퍼 밀렛(Christopher Millett) 교수는 "다이어트 음료가 설탕을 포함하지 않아 칼로리는 낮을지 모르나 뇌 속 단맛 수용체를 자극하는 것은 타 음료와 똑같다"며 "다이어트 음료는 식욕을 자극하고 과식으로 이어지게 만든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


밀렛 교수는 다이어트 음료가 몸에 더 좋을 것이라는 사람들의 인식이 기업 마케팅의 영향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다이어트 음료가 몸에 좋다고 주장하는 기존 논문들은 관련 업계의 지원을 받아 연구된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영국 영국 옥스퍼드 대학 수잔 젭(Susan Jebb) 교수는 "설탕은 비만과 당뇨병, 충치 등을 유발하는 주요 원인"이라며 "설탕 음료에 익숙한 사람들에게는 무설탕 다이어트 음료가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반박했다.


심정우 기자 jungwoo@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