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21 (금)
  • 서울 26 °C
  • 인천 26 °C
  • 춘천 23 °C
  • 강릉 30 °C
  • 수원 26 °C
  • 청주 26 °C
  • 대전 26 °C
  • 전주 28 °C
  • 광주 27 °C
  • 대구 27 °C
  • 부산 26 °C
  • 제주 28 °C
  • 울릉도 25 °C
여친과 이별 후 아빠 차에 불 지르고 옹벽에서 뛰어내린 아들
여친과 이별 후 아빠 차에 불 지르고 옹벽에서 뛰어내린 아들
배수람 기자 · 01/07/2017 12:00PM

인사이트청주서부소방서


[인사이트] 배수람 기자 = 이별 후 홧김에 자신의 아버지 차량에 불을 지르고 3m 높이의 옹벽에서 뛰어내린 20대 남성이 경찰에 적발됐다.


7일 충북 청주상당경찰서는 술에 취해 아버지 승용차에 불을 질러 차량 3대를 태운 최 모(21) 씨를 방화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의하면 최 씨는 이날 새벽 0시 20분께 청주시 분평동의 한 공터에서 아버지 승용차에 불을 질렀다.


불은 차량 1대를 모두 태우고 인접해 있던 차량 2대에 옮겨붙은 뒤 20분 만에 꺼져 2,800만 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냈다.


최 씨는 이후 화재 발생 현장 인근에 있던 3m 높이 옹벽에서 뛰어내려 골절 등의 부상을 입고 쓰러진 채 발견됐다.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는 최 씨는 경찰 조사에서 "여자친구와 다투고 헤어진 게 화가 나 홧김에 불을 지르고 옹벽에서 뛰어내렸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은 최 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배수람 기자 baebae@insight.co.kr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