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20 (월)
  • 서울 -9 °C
  • 인천 -4 °C
  • 춘천 -8 °C
  • 강릉 4 °C
  • 수원 -7 °C
  • 청주 -5 °C
  • 대전 -5 °C
  • 전주 -3 °C
  • 광주 -2 °C
  • 대구 1 °C
  • 부산 5 °C
  • 제주 7 °C
  • 울릉도 8 °C
서랍장 밑에 깔린 쌍둥이 동생 구한 2살배기 '영웅' 아기 (영상)
서랍장 밑에 깔린 쌍둥이 동생 구한 2살배기 '영웅' 아기 (영상)
김연진 기자 · 01/04/2017 10:58AM

YouTube 'Kids Fun Channel'


[인사이트] 김연진 기자 = 같이 놀던 쌍둥이 동생이 서랍장 밑에 깔리는 아찔한 사고를 당했다. 그러자 두 살배기 쌍둥이 형은 온 힘을 다해 고사리손으로 동생을 구해냈다.


지난 3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서랍장에 깔려 목숨이 위험했던 쌍둥이 동생을 구한 '영웅 아기'를 소개했다.


미국 유타(Utah) 주의 한 가정집에서 놀던 쌍둥이 형제 브록(Brock, 2)과 바우디(Bowdy, 2)는 부모가 한눈 판 사이 아찔한 사고를 당했다.


호기심 많던 브록은 서랍장 위로 기어 올라가려 했다. 그러자 갑자기 서랍장이 앞으로 쏠리며 그대로 넘어져 그대로 브록을 덮쳤다.


인사이트YouTube 'Kids Fun Channel'


브록이 커다란 서랍장 밑에 깔리자 바우디는 당황했다. 옴짝달싹 못 하고 있는 자신의 쌍둥이 동생이 혹여나 아프지는 않을까 걱정하며 '구조 작전'에 돌입했다.


처음에 바우디는 서랍장을 힘껏 들어 올려봤지만 꼼짝하지 않았다. 이리저리 고민한 끝에 바우디는 있는 힘을 다해 서랍장을 옆으로 밀어 브록을 구해냈다.


아빠 리키(Ricky)는 "서랍장이 쓰러져 있는 것을 보고 가슴이 철렁했다"며 "혼자 힘으로 서랍장을 밀면서 쌍둥이 동생을 구해낸 바우디가 기특하고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이어 "다행히도 브록은 무사하다. 누구에게나 이런 사고가 발생할 수 있어 경각심을 일깨우기 위해 영상을 공개했다"고 덧붙였다.


김연진 기자 jin@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