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18 (금)
  • 서울 27 °C
  • 인천 27 °C
  • 춘천 22 °C
  • 강릉 25 °C
  • 수원 27 °C
  • 청주 27 °C
  • 대전 26 °C
  • 전주 28 °C
  • 광주 29 °C
  • 대구 28 °C
  • 부산 29 °C
  • 제주 28 °C
국제

英 경찰 "런던 그렌펠 타워 화재 참사 사망자 79명"

인사이트DailyMail


14일(현지시간) 새벽 발생한 영국 런던 공공 임대아파트 '그렌펠 타워'로 모두 79명이 사망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경찰이 발표했다.


런던경찰청 스튜어트 쿤 국장은 19일(현지시간) 기자회견을 통해 "79명이 사망했거나 사망한 것으로 여겨지는 실종자"라고 밝혔다. 앞서 경찰은 이 수치를 58명이라고 밝힌 바 있다.


쿤 국장은 정밀수색이 계속되는 가운데 희생자수가 변할 수 있지만 이전처럼 크게 늘지는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사람들이 알아차리지 못한 이들이 당시 건물에 있을 수 있지만 반대로 탈출에 성공했지만 어떤 이유에서든 가족들과 친구들에게 알리지 않은 이들이 있을 수있다"며 실종자로 신고된 이들 중 5명이 안전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


현재 병원에 있는 부상자는 중환자실에 있는 9명을 포함해 모두 17명이라고 병원당국인 NHS 잉글랜드는 밝혔다.


지난 14일 새벽 런던 서부에 있는 120가구, 약 500명으로 추정되는 주민들이 거주한 그렌펠 타워에서 불이 나 건물이 거의 전소됐다.


이번 화재는 2차 세계대전 이후 영국에서 일어난 최악의 화재 참사로 기록된다.


인사이트DailyMail


'58명' 사망한 런던 화재 현장서 웃으며 '인증샷' 남긴 사람들최소 58명 사망이 확정된 그렌펠 타워 아파트 앞에서 웃으며 인증샷을 남긴 셀카족들이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다.


런던 화재 무성의 태도로 '박근혜 닮은꼴' 등극한 英 총리런던 그렌펠 타워 화재 현장을 방문한 테레사 메이 영국 총리가 피해 주민을 만나지 않는 등 무성의한 태도를 보여 많은 비판을 받고 있다.


런던 화재 아파트 5층서 던져진 4살 여아 받아낸 '영웅'아파트 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한 직후 탈출하지 못한 채 집안에 갇힌 여성이 창가를 통해 아이를 밖으로 던졌고 한 남성이 이 아이를 받았다.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