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8 (수)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스타

'유전자의 기적'을 보여준 개그맨 오지헌의 세 딸 (사진)

인사이트Instagram 'ohjiheon79'


[인사이트] 강석영 기자 = 개그맨 오지헌이 자신을 전혀 닮지 않은(?) 귀여운 세 딸 희엘·유엘·벧엘 자매로 다시금 화제다.


지난 17일 오지헌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금 이 짤이 계속 돌아다니네요.. #기적을 낳았다 첫번째 기적인 희엘이가 지금 벌써 2학년ㅎㅎ"이라고 적었다.


이어 "두 번째 세 번째 기적들이 크는 중입니다. #유전자의기적 #난xy염색체 #딸들은xx염색체 #난y염색체가 못생긴 걸까?"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잇몸 만개 미소를 짓는 오지헌과 딸 희엘이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ohjiheon79'


희엘이는 하얀색 원피스를 입고 깜찍한 매력을 뽐내고 있는데, '오지헌은 기적을 낳았다'라는 문구가 적혀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이 외에도 오지헌의 인스타그램에는 희엘·유엘·벧엘 세 자매의 사진을 올라와 있다. 


행복한 일상이 엿보이는 세 자매의 사진은 보는 이들을 엄마 미소 짓게 한다.


치명적 귀여움을 발산하는 세 자매의 사진을 감상해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ohjiheon79'


박명수 "딸 민서 평생 남자친구 안 데려왔으면 좋겠다"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박명수가 딸 민서와 관련된 에피소드를 털어놓으며 '딸바보'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강석영 기자 seokyo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