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8 (수)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국제

술김에 키우던 돼지와 싸우다 '고환' 잃고 사망한 농부

인사이트realpolitik


[인사이트] 박송이 기자 = 한 남성이 술에 취해 어처구니없는 싸움을 하다 사망한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 10일(현지 시간) 멕시코 매체 디베이트는 돼지에게 손가락과 고환을 물린 남성이 감염으로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지난 금요일 멕시코 옥사카주 산루카스 오지틀란의 한 마을에 사는 미구엘 아나야 파블로(Miguel Anaya Pablo, 60)는 파티에 갔다가 만취해 집에 도착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미구엘은 술에 잔뜩 취한 채 자신이 기르던 돼지와 싸움을 하기 시작했다.


성난 돼지는 미구엘을 마구 들이받았고 그의 손가락 3개와 고환을 물었다.


심각한 부상을 당한 미구엘은 그 자리에서 쓰러졌고 친척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의사는 신속하게 상처를 치료했지만 감염을 막을 수 없었다.


결국 이틀 뒤 미구엘은 상처가 세균에 심각하게 감염된 채 사망했다.


경찰은 미구엘의 시신을 부검할 예정이며 자세한 정황은 부검이 끝나는 대로 밝히겠다고 전했다.


야생 멧돼지 공격했다가 갈기갈기 찢겨 죽은 IS 대원들마을로 내려온 야생 멧돼지를 발견한 IS 대원들은 녀석을 공격했다가 처참히 죽임을 당했다.


박송이 기자 songee@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