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8 (수)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책·서평

'반지의 제왕' 톨킨의 사랑 이야기 담긴 소설 '베렌과 루시엔' 출간

인사이트하퍼콜린스


[인사이트] 이하영 기자 = '반지의 제왕'으로 명실상부한 판타지의 아버지 자리에 오른 J.R.R. 톨킨의 책이 100년 만에 세상 빛을 봤다.


지난 1일(현지 시간) BBC는 J.R.R. 톨킨이 100년 전에 집필했던 책 '베렌과 루시엔'이 하퍼콜린스 출판사에서 출간되었다고 보도했다.


소설의 주인공은 그와 그의 아내 이디스를 본뜬 인물로 두 사람의 무덤에는 각각 베렌과 루시엔이라는 이름이 새겨져 있기도 하다.


인사이트GreenwoodPress


평생 아내를 사랑한 것으로 유명한 돌킨은 아내가 요크셔 지방 숲에서 춤을 추는 것을 보며 다시는 느낄 수 없는 그 순간을 작품에 담아야 한다고 생각해 책으로 엮어내게 되었다고 한다.


톨킨 전문가 존 가스는 이 소설을 톨킨이 1차 세계대전을 목격한 공포에서 벗어나기 위한 주문처럼 쓴 작품이라 말하며 "그는 솜 전쟁에서 친한 친구 2명을 잃기도 했다"고 그의 개인사를 언급하기도 했다.


이번 책은 그의 아들인 크리스토퍼 톨킨(92)이 편집해 완성한 것으로 그는 소설의 본래 형식을 유지하면서 어떻게 이 이야기가 호빗이 사는 '가운데 땅'을 다룬 소설 실마릴리온의 한 부분이 되었는지 보여준다.


한편 J.R.R. 톨킨의 '반지의 제왕'은 더 타임즈가 선정한 '20세기 영미문학의 10대 걸작' 중 한 작품이며 시리즈가 영화화되어 판타지 영화 붐을 조성하기도 했다.


인사이트영화 '반지의 제왕' 포스터


어둠의 기운 내뿜는 반지의 제왕 '나즈굴' 구름영화 반지의 제왕에 등장하는 나즈굴의 모습과 유사한 먹구름이 포착돼 이목을 끌었다.


이하영 기자 hayo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