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0 (월)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이슈

행사 마치고 서울 가다 '김무성 노룩패스' 패러디한 유병재 영상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방송인 유병재가 바른정당 김무성 의원의 '캐리어 노 룩 패스' 영상을 패러디했다.


지난 24일 유병재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지방 행사 마치고 서울 가는 중"이라는 글과 함께 짧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유병재는 정면만을 응시한 채 마중 나온 누군가를 향해 자신의 캐리어를 굴려 보냈다.


인사이트facebook '유병재'


굽실거리며(?) 캐리어를 받은 사람은 재빨리 사라진다.


해당 영상은 김무성 바른정당 의원의 '캐리어 노 룩패스' 논란을 패러디한 것.


지난 23일 김무성 의원은 일주일간의 일본 여행을 마치고 서울 김포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그런데 입국장으로 들어서던 김 의원은 수행원을 쳐다보지도 않은 채 캐리어를 밀어서 전달해 논란이 됐다.


해외 커뮤니티서 1위한 김무성의 캐리어 '노 룩 패스' (영상)'외계인' 호나우지뉴도 울고 갈 환상적인 '노 룩 패스'였다.


김 의원의 이런 모습은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퍼지면서 '노 룩 패스(No look pass)'라는 별명이 붙기도 했다. 


'노 룩 패스'는 스포츠 경기에서 자기 편을 보지 않고 다른 방향을 보면서 패스하는 페이크 동작을 뜻한다.


김무성 '노룩패스' 논란에 "왜 내가 해명을 해야 하나. 할 일이 없냐"'노룩패스' 캐리어 논란으로 한국은 물론 외신까지 뜨겁게 달군 김무성 바른정당 의원이 해당 사건에 대해 입을 열었다.


한편 김 의원은 논란에 대해 "내가 왜 해명을 해야 하나"며 "할 일이 없느냐, 일이나 해라"라고 말한 바 있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