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5 (월)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경제

하이트진로, 일본 대형 편의점 '로손'과 제3맥주 수출계약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이트진로


[인사이트] 정희정 기자 = 하이트진로가 일본 대형편의점 '로손'과 수출계약을 체결했다.


15일 하이트진로는 로손의 PB(Private Brand) 제품으로 제3맥주인 '골드마스터'를 수출계약 했다고 밝혔다.


계약을 맺은 제품군은 레귤러와 당분을 70% 줄인 제품 이렇게 두 종류로 350ml캔과 500ml캔 두 가지 용량이다.


알코올 도수는 레귤러는 6%, 당질 70%off는 4.5%다. 이 제품은 지난달 25일부터 일본 내 12,000개 로손 편의점에서 판매되고 있다.


4월에 초도 물량 21만 상자를 수출한 하이트진로는 올해 총 200만 상자 수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제3맥주는 소량의 맥아를 포함 옥수수, 쌀, 콩 등의 부원료에 주정을 활용해 맥주 맛을 낸 리큐르 제품을 말한다.


맥아 비율에 따라 주세를 차등 적용하는 일본에서는 제3맥주의 주세가 일반 맥주의 절반 이하로 저렴 할뿐만 아니라 품질도 좋아 인기를 끌고 있다.


정희정 기자 heej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