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7 (수)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소비자

홈플러스, 6배 커진 '가성비 甲' 죠스바·수박바 출시 (사진)

인사이트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가성비 甲'으로 유명한 홈플러스가 이번에는 파인트 컵 형태의 '죠스통'과 '수박통'을 준비했다.


7일 홈플러스는 창립 20주년을 맞아 롯데제과와 손잡고 죠스바와 수박바를 파인트 컵 형태로 리뉴얼한 '죠스통', '수박통'을 단독 출시한다고 밝혔다.


지난 30여 년간 국민들로부터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아이스크림 '죠스바'(1983년 출시)와 수박바'(1986년 출시).


이 아이스크림들은 홈플러스와 롯데제과의 콜라보레이션으로 파인트 컵 형태의 '죠스통', '수박통'으로 재탄생됐다.


474ml 파인트(pint) 크기의 떠먹는 아이스크림인 '죠스통'과 '수박통'은 오리지널의 맛과 식감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용량은 기존(75ml) 대비 6배 이상으로 커졌다.


인사이트


가격은 각 2500원이며, 전국 홈플러스 대형마트 및 온라인에서 구매할 수 있다. 5월부터는 익스프레스 및 365플러스에서도 판매될 예정이다.


홈플러스는 최근 기존 상품(65ml)보다 11배 이상으로 커진 '서울F&B 패밀리 요구르트(750ml·1000원)', 기존(62g) 10배 크기 '롯데 자이언트 꼬깔콘(616g·4900원)' 등 소위 '짐승 용량'으로 불리는 '뜻밖의 플러스'시리즈를 선보인 바 있다.


제조회사 입장에서도 인지도 높은 스테디셀러 브랜드를 활용해 점유율 확대를 모색하는 한편, 대형마트와의 협업으로 안정적인 판로를 확보해 개발 부담을 줄일 수 있다는 점도 이번 상품 출시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홈플러스 석지영 신선가공팀 바이어는 "고객이 사랑하는 브랜드 본연의 가치를 이어가면서도 새로운 체험과 즐거움을 드리기 위해 5개월간의 기획 과정을 거쳤다"며 "앞으로도 기존 대형마트에서 찾아보기 힘들었던 품질과 가성비를 갖춘 상품 개발을 위해 다양한 협업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홈플러스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