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학생 두 명과 함께 모텔 들어갔던 여고생이 숨진 채 발견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남학생 두 명과 모텔에 투숙했던 여고생이 숨진 채 발견되는 사건이 발생했다.


14일 전남 영광경찰서에 따르면 전날인 13일 오후 4시께 영광군 한 모텔에서 16살 여고생이 숨진 채 발견됐다.


모텔 주인이 객실을 청소하러 들어갔다가 숨진 시신을 발견했으며, 시신에서 특별한 외상 흔적은 발견되지 않았다.


조사 결과 숨진 학생은 평소 알고 지내던 고등학교 2학년 A(17)군 등 2명과 이날 오전 2시께 술을 마시고 함께 모텔에 투숙한 것으로 드러났다. 남학생 2명은 2시간 뒤인 오전 4시 15분께 모텔을 빠져나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이솔 기자 leesol@


이에 경찰은 여고생을 성폭행한 뒤 숨지게 한 혐의(특수강간치사)를 적용, A군 등 2명을 14일 긴급체포했다.


이들은 숙박업소에서 숨진 학생과 함께 술 6병을 나눠 마신 뒤 성관계를 가졌으며, "숨진 사실을 몰랐다. 오전 4시 이후 숙박업소를 나왔다"라고 진술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진술 내용 등을 토대로 미뤄보아 A군 등 2명이 술에 취한 여고생을 성폭행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담당 수사팀은 부검을 통해 숨진 학생의 정확한 사망 경위를 밝히고 A군 등 2명에 대해서는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한공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