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라이프생명, 신임 대표이사 사장에 송영록 부사장 선임

인사이트메트라이프생명 송영록 신임 대표이사 사장 / 사진제공 = 메트라이프생명 


깊은 이해와 뛰어난 리더십 인정받아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메트라이프생명을 이끌 신임 대표이사에 송영록 부사장이 내정됐다.


10일 메트라이프생명은 신임 대표이사 사장에 송영록 전 CFO 및 재무담당 부사장을 선임한다고 밝혔다.


송영록 신임 사장은 서울대학교 수학과를 졸업하고 국내 유수의 회계법인에서 재무 관련 경력을 쌓아오다 지난 2007년 재무 컨트롤러 담당 이사로 메트라이프생명에 합류했다.


이후 재무 총괄 담당 전무를 거쳐 2016년 CFO(최고재무책임자)로 2017년에는 부사장에 선임돼 근무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메트라이프생명 


송영록 신임 사장은 CFO로서 데미언 그린(Damien Green) 전 대표이사 사장과 함께 회사 경영의 주요 사항들을 결정하는데 큰 역할을 해왔다.


메트라이프생명은 비즈니스, 직원, 고객에 대한 깊은 이해와 뛰어난 리더십을 인정받아 이번 신임 대표이사 사장에 선임됐다고 설명했다.


송영록 신임 사장은 후임이 결정 될 때까지 당분간 CFO의 역할도 겸임할 방침이다.


메트라이프생명은 신임 사장 선임을 통해 한국 시장에 지속적으로 최상의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다변화하는 시장환경에 빠르게 대응하며 고객 가치를 높여나갈 계획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