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학생 술 먹인 뒤 집단 성폭행 한 고교생 4명, 3년 만에 검거됐다

인사이트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이경은 기자 = 고등학생 때 한 여학생에게 집단 성폭행을 저지른 남성 4명이 3년 만에 검거됐다.


지난 9일 전남 목포경찰서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특수 준강간 혐의로 박모(20)씨 등 3명을 구속하고 현역 군인인 김모(20)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들은 고등학교를 다니던 지난 2015년 6월 목포 시내 한 주택에서 평소 알고 지내던 여학생에게 술을 먹였다. 


이후 술에 취한 여학생이 정신을 잃게 되자 집단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사건 직후 신고가 이뤄지지 않으면서 범행이 묻힐 뻔했다. 


인사이트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그러나 최근 수사를 통해 범행 사실이 수면 위로 드러나게 됐다.


이들이 여학생에게 저지른 범행은 성폭행뿐만이 아니었다.


이들 집단은 여학생이 신고를 하지 못하게 하기 위해 휴대전화로 범행 장면을 촬영하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