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월드컵 1차전 이틀 앞두고 로페테기 감독 전격 경질

인사이트훌렌 로페테기 / gettyimages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무적함대' 스페인 축구대표팀이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을 하루 남긴 시점에서 감독을 해임했다.


13일 AFP 통신은 "스페인 축구협회가 훌렌 로페테기 감독을 해임했다"고 보도했다.


인사이트훌렌 로페테기 / gettyimages


2018 러시아 월드컵 B조에 속한 스페인 축구대표팀이 오는 15일 포르투갈과 1차전을 치를 예정인 가운데 스페인 축구협회가 로페테기 감독을 경질하는 초강수를 둔 것이다.


이로써 지난 2016년 7월부터 스페인 대표팀을 맡아온 로페테기 감독이 물러나게 됐다. 


로페테기 감독 해임은 레알 마드리가가 지네딘 지단 후임 사령탑으로 로페테기 감독을 선임했다고 발표했기 때문으로 추측되고 있다.


인사이트지네딘 지단 / gettyimages


레알 마드리드는 전날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로페테기 감독이 월드컵이 끝난 후 레알 마드리드 지휘봉을 잡는다"라고 발표했다.  


이에 스페인 축구 팬들 사이에서는 레알 마드리드의 발표 시점이 적절했냐는 논란이 일었고, 그런 가운데 스페인 축구협회가 로페테기 감독 해임을 결정했다.


루이스 루비알레스 스페인 축구협회장은 "일이 어떻게 이렇게 진행되었는가"라면서 "로페테기 감독은 나무랄 데 없는 사람이지만 우리는 그를 해고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스페인 대표팀 / gettyimages

 

스페인 축구협회는 로페테기 감독의 후임으로 현재 스페인 축구협회 기술이사인 페르난도 이에로를 선임했다. 


2002 한일 월드컵에서 스페인 대표팀의 주장을 맡았던 페르난도 이에로는 스페인의 수비수로 축구계에 큰 족적을 남긴 인물이기도 하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