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선거 투표율 1위는 '전남'···"66.2% 넘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제7회 전국동시 지방선거 투표율이 50%를 넘어섰다.   


13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오후 5시 기준 투표율은 54.9%로 집계됐다


전국의 유권자 4290만 7,715명 가운데 2401만 4,480명이 투표에 참여했다.


이는 지난 2014년 지방선거 5시 투표율 52.2%보다 3.8% 앞선 수치다.  


인사이트뉴스1


투표율이 가장 높은 곳은 전남이다. 전국에서 가장 먼저 60%를 넘어섰다.


오후 5시 기준 전남 지역은 66.2%의 투표율을 가리키고 있다.


투표율은 전남에 이어 제주 62.4%, 전북 61.9%, 경남 61.5% 순이다.


투표율은 전남에 이어 전북·제주 57.0%, 경북 56.6%, 경남 55.5% 순으로 집계됐다.


영·호남권의 투표율이 다른 곳보다 높게 나타났다. 한편 전국에서 가장 낮은 투표율을 나타낸 인천은 51%을 기록했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