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창시절 인기 없어서 연애 딱 1번밖에 못해봤다는 '얼굴 천재' 차은우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그룹 아스트로 멤버 차은우가 희대의 망언(?)을 남겼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배우 이계인, 고두심과 가수 브라이언, 차은우가 출연했다.


완벽한 외모로 '얼굴 천재'라 불리는 차은우인 만큼, 그의 학창 시절 인기에 대한 MC들의 질문이 쏟아졌다.


그는 "인기가 없었다"며 "다른 출연자들처럼 초콜릿을 상자째 받거나 한 적은 없다"고 담담히 답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하지만 차은우는 이내 "교실을 바꿔서 시험을 보게 되면 내가 이동하는 자리에 항상 초콜릿이 있긴 했다"고 덧붙였다.


겸손한 그의 망언(?)에 MC들은 "그게 인기가 있는 거다"라며 허탈한 반응을 보였다.


차은우는 "연애는 딱 한 번 고등학생 연습생 시절에 해봤다"며 연애사에 대해서도 솔직하게 털어놨다.


그는 "데뷔 후 아이돌로부터 대시를 받은 적은 있지만 자연스러운 만남을 좋아해 (대시에 대한) 답은 안 했다"고 설명했다.


올해로 22살인 차은우의 겸손하면서도 솔직한 입담에 팬들은 "너무 잘생겨서 오히려 다가가기 힘들 듯하다", "신중한 모습이 보기 좋다"며 뜨거운 호응을 보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