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이까또즈, 프랑스 공예 특별전 '프렌치 커넥션' 진행

인사이트사진 제공 = 루이까또즈


[인사이트] 심연주 기자 = 루이까또즈가 신사옥과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프랑스 대표 공예작가들의 작품을 전시한다.


이는 일상 속 공예의 가치를 전달하는 국내 최대 공예 축제 '크래프트 위크 2018'의 일환이다.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KDCF)이 주관하는 크래프트 위크 2018은 서울 시내 주요 권역 100개소 이상의 장소에서 전시, 마켓, 체험, 투어 등 공예가 주는 즐거움과 기쁨을 체험할 수 있는 대규모 공예 축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루이까또즈


루이까또즈는 이번 전시에서 프랑스 공예 예술가 협회(Ateliers d'Art de France)와 함께 '프렌치 커넥션(French Connection)'을 타이틀로 프랑스 공예품들을 선보인다. 


'쓰임'이라는 공예의 본질적 가치와 더불어 아름다운 모양새, 장인들의 섬세한 손길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작품들을 통해 프랑스 공예의 멋과 고유한 가치를 느낄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전시 장소는 동대문구 신설동 소재의 루이까또즈 신사옥과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 2곳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루이까또즈


루이까또즈 관계자는 이번 전시는 일상의 예술인 공예를 다양한 각도에서 감상할 수 있는 문화전시"라고 말했다.


이어 "일상 공간 속에서 스며드는 공예의 새로운 가치와 가능성을 체험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