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말 열심히 하더라"…지드래곤 언급한 '백골부대 조교' 주원

인사이트(좌) FaceBook '대한민국 육군' / (우) 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최지영 기자 = 힘들기로 소문난 백골부대 조교로 있는 주원이 훈련병으로 왔던 지드래곤의 모습을 회상했다.


지난 9일 방송된 대한민국 육군 페이스북 라이브 '얼큰 시원한 육군이야기-육개장'에서는 조교로 활동 중인 주원이 출연했다.


이날 주원은 가장 기억에 남는 훈련병으로 최근 훈련소를 다녀간 빅뱅의 지드래곤을 선택했다.


인사이트FaceBook '대한민국 육군'


주원은 "최근에 권지용 훈련병이 있었다"며 "굉장히 열심히 하더라"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멀리서 봐도 정말 잘 어울리는구나 해서 기억에 많이 남는다"고 설명했다.


이에 MC가 "이름만 들어서는 삐딱할 것 같은데"라며 "노래는 좀 하느냐?"고 장난스럽게 물었다.


그러자 주원은 웃으면서 "아마 잘 할 거다"라고 답했다.


아울러 주원은 "방송을 보고 계신 여러분 감사드리고, 앞으로 좋은 활동 하겠습니다"라며 팬들을 향해 손하트를 날렸다.


인사이트FaceBook '대한민국 육군'


한편 주원은 올해 6월 강원도 철원 3사단 신병 교육대대에 입소해 현재 백골 부대에서 조교로 군 생활 중이다.


현재 상병을 달고 있는 주원은 내년 2월 전역할 예정이다.



최지영 기자 jiyo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