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현대오토에버 대표에 정영철 내정

인사이트현대차그룹 


[인사이트] 이유리 기자 =  현대자동차그룹은 정영철(58) 부사장을 현대오토에버 대표이사로 내정했다. 


9일 현대차는 정영철 부사장을 정보기술(IT) 서비스 전문 기업인 현대오토에버 대표이사로 내정했다고 밝혔다. 


정 대표는 콜로라도 대학교 기계공학 석사를 받고 정보기술본부장, 감사기획팀장, 정보보안기획팀장 등을 거친 전문가이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정 사장이 향후 현대오토에버의 안정적 사업 운영과 조직문화를 이끌 적임자로 평가됐다"고 말했다.


이유리 기자 yur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