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만 닮고 성격은 '정반대'인 남자 연예인 가족 '공명·NCT 도영'

인사이트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배우 공명과 그룹 NCT 멤버 도영 형제의 전혀 다른 성격이 드러난 방송이 재미를 주고 있다.


지난달 26일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는 NCT 멤버 도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그는 2016년 같은 방송에 출연한 공명의 친동생으로, 앞서 형이 방송에서 보여준 장면에 대해 입을 열었다.


당시 공명은 고민의 주인공 이야기를 듣고 하염없이 오열하며 "어떻게 그럴 수 있느냐"고 감성적으로 물어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감수성 풍부한 형과 달리 시크한 느낌이 물씬 풍기는 도영은 "방송이 끝나고 형에게 (우는 장면을 캡처해) 보내며 '그렇게 슬펐냐'고 메시지를 보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이날 방송에서도 형과 전혀 다른 방식으로 고민의 주인공에게 시크한 조언을 건네 눈길을 끌었다.


도영은 집착이 심한 아내의 이야기를 들으며 "잘하고 잘못하고를 떠나서 가족이라면 (남편이 아내와) 같은 편을 들어줬야 했다"고 똑 부러지게 말했다.


친형제임에도 눈물이 많은 형 공명과, 시크하고 객관적인 도영의 성격 차이에 누리꾼들은 흥미롭다는 반응이다.


고민의 주인공을 대하는 두 사람의 전혀 다르면서도 귀여운 반응을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인사이트공명 인스타그램


Naver 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Naver 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김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