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사진 담긴 핸드폰 잃은 할아버지가 전봇대에 붙인 '호소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최민주 기자 = 휴대폰을 잃어버려 가족들과 함께한 추억의 기록까지 모두 잃게 된 할아버지는 애타는 마음에 밤잠을 이루지 못하고 있다.


4일 페이스북 페이지 '안산소식'에는 분실한 휴대폰을 찾는다는 전단이 사진으로 올라왔다.


전봇대 앞에 놓인 커다란 판자 위에 붙은 전단지는 컴퓨터로 인쇄된 것이 아닌, 검정색 펜으로 한 자 한 자 정성스레 눌러 쓴 호소문이었다.


이 전단지를 만든 이는 "3월 28일 오후 4시 좌우 이 길을 지나다가 휴대폰을 발견하신 분은 너그라운 마음을 베풀어 아래의 전화번호에 '련락'하여 찾아주신다면 중히 사례금을 드리겠습니다"고 적었다.


인사이트Facebook '안산소식'


옛 말씨로 작성된 전단지 내용에 따르면 분실된 휴대폰의 주인은 올해 81세로 고령의 노인이다. 


이 노인은 "휴대기기가 아까워서가 아니라 다년간의 여행을 하며 가족들과 찍은 사진이나 동영상을 잃어버리는 게 너무 아쉽다"며 안타까운 심경을 드러냈다.


팔순이 넘은 노인은 그간 가족들과 함께하며 남긴 추억을 되찾을 수 없을 지 모른다는 생각에 휴대폰을 찾기 위한 전단을 내건 것이다.


이어 "휴대폰을 주우신 분은 이 늙은이의 애타는 심정을 널리 헤아려 돌려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립니다"라 호소하며 글 밑에 연락할 수 있는 번호 두 개를 적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전단지 밑 오른쪽에는 이를 발견한 행인이 적었는지 작은 글씨로 '휴대전화 기기 종류나 특징을 적어 주시면 찾는데 매우 도움이 됩니다'라 쓰여있었다.


해당 게시글 작성자는 사진 속 전단지가 현재 경기도 안산시 선부중학교 사거리 만물정육점 부근 전봇대 아래에 놓여있다며 많은 누리꾼들의 관심을 촉구했다.


지금도 잃어버린 휴대폰이 돌아오기만을 기다리고 있을 노인이 진정으로 찾고자 하는 것은 한 대의 기계가 아닌, 지나온 추억의 온기가 고스란히 담긴 세월이다. 


최민주 기자 minjoo@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