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우절 장난으로 '계란 1개'만 먹고 방종했는데 거짓말처럼 '떼돈' 번 밴쯔

인사이트YouTube '밴쯔'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먹방' 유튜버 밴쯔가 맥반석 계란을 딱 1개만 먹고 방송을 종료해 누리꾼들을 당황시켰다.


지난 1일 인기 유튜버 밴쯔는 자신의 공식 채널을 '맥반석 계란 고작 1개 먹방'이란 제목의 영상을 한 편 게시했다.


게시된 영상 속 밴쯔는 "오늘은 맥반석 계란 한 개만 먹겠습니다"라며 평범한 맥반석 계란을 소개했다.


잠시 음료를 들고 오겠다며 밴쯔가 자리를 비우자 책상 위에 놓여있던 맥반선 계란은 타조알만한 크기로 변신했다.


인사이트YouTube '밴쯔'


평소 밴쯔는 '고작 시리즈'를 통해 반전 넘치는 크기의 음식을 선보였기 때문에 누리꾼들은 크게 놀라지 않았다.


하지만 맥반석 계란은 사실 요구르트 위에 올려져 있었고 원근법 때문에 크게 보였던 것이다.


밴쯔는 능청스럽게 "마실 게 여기 앞에 있었네. 맥반석 계란이 위치가 바뀐 거 같은데"라고 소개했다.


이어 맥반석 계란을 입속에 쏙 넣은 후 요구르트도 가볍게 해치웠다.


인사이트YouTube '밴쯔'


맥반석 계란과 요구르트를 다 먹은 밴쯔는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안녕"이라는 인사와 함께 방송을 종료했다.


총 9분 50초짜리 영상 가운데 음식을 먹는데는 1분 30초밖에 걸리지 않았기 때문에 누리꾼들은 추가 영상을 통한 반전 요소를 기대했다.


하지만 남은 시간 동안 화면에는 '힝 속았죠? 뒤에도 다른 영상 없어요'라는 문구만 떠있을 뿐 다른 영상은 재생되지 않았다.


해당 영상은 공개 17시간 만에 조회 수 '42만 건'을 넘어서며 최소의 시간 투자로 최대의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밴쯔'


YouTube '밴쯔'


석태진 기자 taej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