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집라인' 도전 후 공중에 대롱대롱 매달리자 울음 터진 나래코기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나혼자산다' 무지개 회원들이 미국으로 떠난 가운데 박나래가 집라인에 도전했다가 웃웃 폭탄을 선물했다.


지난 30일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5주년을 맞아 미국 LA로 간 무지개 회원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미국에 도착한 전현무, 한혜진, 박나래, 기안84는 카탈리나 섬에서 집라인을 탔다.


회원들은 도전에 앞서 안전 교육을 받았으며, 집라인을 타는 방법에 대해 주의점을 들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다른 회원들은 모두 즐겁게 즐기는 모습을 보였지만 박나래는 무서워하며 집라인을 타기에 망설였다.


결국 용기를 낸 박나래는 집라인을 타고 착지 지점까지 완벽하게 들어왔다. 하지만 문제는 끝에 발생했다.


박나래는 안전 요원이 앞서 설명한 로프를 잡지 못했다. 결국 박나래는 골인 지점을 앞두고 급후진했다.


공중에 대롱대롱 매달린 박나래는 공포심에 눈물을 펑펑 쏟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박나래의 모습에 무지개 회원들은 배꼽을 잡았다. 


괜찮다고 위로의 말을 전하면서도 어쩔 수 없이 웃음을 참지 못한 무지개 회원들은 영상을 보며 함께 폭소했다.


한편 나머지 멤버들과 달리 늦게 출발한 이시언은 홀로 LA로 향했다. 


인천 공항에 도착한 그는 출국 심사 절차를 헤맸고 어디로 가야하는 지도 갈피를 잡지 못했다.


티켓 수령만 한 시간이 넘게 소요됐고 보안 검사도 한번 더 해야 했다. 결국 친분이 있는 가수 겸 배우 비에게 전화를 걸어 허당미를 뽐내 웃음을 선사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Naver TV '나혼자산다'


장형인 기자 hyung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