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리 편해도 '절친'에게 절대 하면 안 되는 7가지 실수

인사이트좌측부터 박혜수, 한예리 / JTBC '청춘시대'


[인사이트] 김희선 기자 = 절친 사이에서는 너무 친하기 때문에 종종 서로에게 실수를 하는 경우가 있다.


별생각 없이 한 말이 친한 친구에게 상처가 되기도 하는데, 정작 이런 부분에 대해 상처를 준 사람은 잘 모르고 넘어가고는 한다.


갑자기 친한 친구와 사이가 소원해졌다면 내가 모르는 사이에 상대에게 슬픔을 안겨준 것일 수도 있다.


아래 목록을 참고해, 친한 사람에게 절대로 하면 안 되는 말과 행동을 숙지해 소중한 우정을 잃지 않도록 하자.


1. 종종 상처 주는 말을 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조언한다는 생각으로 건넨 나의 말이 친구에게 상처가 된 적은 없는지 생각해보자.


친구에게는 조언보다 내 편을 들어주는 사람이 필요했을 수도 있다.


2. 연락에 늦게 답하면 불평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친할수록 친구가 나의 연락을 받자마자 답을 해주길 바라게 되는 경우가 있다.


그러나 친구는 나의 연락만 기다리고 있는 사람이 아니라는 걸 기억해야 한다.


3. 끝도 없이 고민을 늘어놓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나의 고민을 친구가 공감해주고 위로해줬으면 하는 마음은 누구나 있고, 친구끼리 고민을 공유하는 것도 필요하다.


그러나 지나치면 독이 될 수 있으니 친구도 나만큼 고민이 있다는 걸 잊지 말고 고민 상담도 적당히 해야 한다.


4. 지나치게 많은 것을 부탁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친구는 아낌없이 주는 부모님과 같은 존재가 아니다.


'친구라면 나를 위해 이 정도는 해줘야 한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면 나는 그만큼 해준 적이 있는지 스스로를 돌아볼 필요가 있다.


5. 친구에게 도움이 필요한 순간 외면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친한 사람에게 무언가를 부탁하는 건 친하지 않은 사람에게 부탁하는 것보다 어렵다.


그런 친구가 나에게 도움을 청한다면 나에게 그 말을 꺼내기까지 얼마나 많은 고민을 했을지 헤아려보자.


6. 친구와 약속을 잡을 때 나의 일정에 맞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친구가 나의 일정에 자주 맞춰준다면 반대로 내가 친구에게 맞춰주려 한 적이 있는지 생각해보자.


내가 친구를 만나기 위해 바쁜 일정에도 시간을 내는 것처럼 친구도 나를 위해 일정을 조정하고 있다는 사실을 잊지 말자.


7. 친구의 비밀을 다른 사람에게 말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사람은 친하다고 느끼는 만큼 자신의 속내를 더 보여주게 되는 경향이 있다.


친구가 당신에게만 털어놓은 비밀과 감정을 다른 사람에게 전하는 행동은 하지 말아야 한다.


김희선 기자 hees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