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시까지 3걸음"…쿠티뉴 제치고 '세계 4대' 윙어로 선정된 손흥민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리오넬 메시가 보이는 자리까지 왔다. '한국 축구의 희망' 손흥민이 전 세계 윙어 순위 4위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 26일(한국 시간) 국제스포츠연구센터(CIES)는 지난 3개월 동안의 활약을 바탕으로 유럽 5대 리그 선수들의 순위를 발표했다.


각 포지션별로 매겨진 이번 순위에서 손흥민은 87.1점을 획득해 윙어 부문 4위에 자리했다.


이는 AC밀란의 수소와 같은 순위. 1위는 '축구의 神' 메시(93.7점)였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프리미어리그(EPL) 득점 1위 '파라오' 살라(89.8점)와 하칸 찰하노글루(88.8점)가 각각 2, 3위를 차지했다.


이들은 현재 각 리그에서 최고 수준의 활약을 펼치고 있는 선수들이다.


손흥민이 이들 사이에 이름을 올렸다는 것은 2018년 그의 활약이 얼마나 뛰어났는지를 말해주는 증거다.


실제 손흥민은 이번 시즌 12골을 기록하며 EPL 득점 순위에서 8위를 차지하고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그의 아래로는 에덴 아자르(11골)와 웨인 루니(10골) 등 유명 공격수들이 즐비하다.


또다른 '신'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90.8점으로 공격수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곤살로 이과인(87.4점)이었으며 그 뒤로는 손흥민의 팀 동료 해리 케인(87.1점)이 자리했다.


골키퍼 부문에서는 토트넘의 위고 요리스(84.1점)가 최고 점수를 받았다. 역시 토트넘 소속인 크리스티안 에릭센(89.9점)은 중앙 미드필더 부문 1위를 차지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한편 손흥민은 이날 EPL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를 장식하기도 했다. EPL 측이 올린 토트넘 선수 스페셜 영상에 등장한 것이다.


영상 속 손흥민은 화려한 스킬로 상대 수비수들을 흔들어 놓는 모습을 보여 팬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