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오열 연기로 시청자들 코 끝 찡하게 만든 배성우 (영상)

인사이트tvN '라이브'


[인사이트] 최지영 기자 = '라이브' 배성우가 배종욱의 진심 어린 위로에 눈물을 펑펑 쏟아냈다.


지난 24일 방송된 tvN '라이브'에서는 안장미(배종옥 분)이 오양촌(배성우 분)에게 이혼을 요구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혼을 요구하는 안장미의 요구에 오양촌은 "내가 바람을 피웠냐, 때렸냐 뭘 잘못했느냐"라며 따졌다.


이에 안장미는 "난 너를 안 사랑하고 안 행복해"라며 "내 인생에서 절실하게 네가 필요할 때가 없었다"며 입을 열었다.


그러면서 "아이 낳을 때, 아이 아플 때, 부모님 아플 때, 장례식까지. 너 없이 나 혼자 다 할 수 있더라"고 털어놨다.


인사이트tvN '라이브'


안장미의 속내에 오양촌은 "놀러 다닌 게 아니라 일했잖아"라면서도 미안한 마음을 계속 고백했다.


하지만 이미 마음이 돌아선 안장미는 "너랑은 못 살겠다"며 단호함을 드러냈다.


인사이트tvN '라이브'


자신에 말에 눈물이 고인 오양촌에게 안장미는 "남편으로서는 별로지만 훌륭한 경찰인 것은 맞아"라고 말했다.


이어 "호철 선배 일 네가 자책하지 않았으면 좋겠어. 그건 사고야"라며 진심 어린 위로를 건넸다.


이를 들은 오양촌은 오열했고 안장미가 나가는 순간도 못 쳐다 볼만큼 눈물을 쏟아냈다.


Naver TV '라이브'


최지영 기자 jiyo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