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레전드편 방송한다"…원년멤버 정형돈·노홍철 참여 논의 중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인사이트] 변보경 기자 = 국민 예능 '무한도전'이 종영 후 스페셜 방송으로 꾸며질 '레전드 특집'에 원년 멤버인 정형돈과 노홍철이 함께하는 모습이 그려질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2일 MBC 측은 오는 31일 '무한도전'이 종영 후 '무한도전' 스폐셜이 편성돼 방송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스폐설 방송은 '레전드 특집'으로 꾸며질 예정이며 해당 방송은 지금까지 방영된 '무한도전' 중 팬들에게 '레전드 편'으로 기억되고 있는 편을 소개한다.


또한, 멤버들도 레전드 특집에 참여해 과거 방송을 되돌아보며 비한인드 스토리를 나눌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레전드 특집' 방영 소식에 원년 멤버였던 정형돈, 노홍철을 비롯한 과거 멤버들을 볼 수 있을지 팬들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국민 예능 프로그램이라는 찬사를 받으며 승승장구해온 '무한도전'은 지난 2006년 첫 방송을 시작으로 오는 31일 13년 만에 종영된다.


'무한도전'을 사랑해온 많은 시청자들이 종영 소식에 아쉬움을 토로하고 있는 가운데 스폐셜 방송인 '레전드 특집'에서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이번 '무한도전'의 '레전드 특집'은 후속으로 알려진 최행호 PD의 새 프로그램 준비 기간에 따라 달라질 것으로 알려졌다.


변보경 기자 boky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