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벤져스' 한국 여자 컬링, 세계선수권 미국 상대로 9-8로 짜릿한 역전승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여자 컬링팀이 세계선수권에서 미국을 연장전 끝에 제압하는데 짜릿한 승리를 거머쥐었다.


아쉽게도 이어 열린 8차전에서는 홈팀 캐나다 선수들에게 발목이 잡혔다.


지난 22일 한국 여자 컬링 대표팀은 캐나다 온타리오주 노스베이에서 열린 2018 세계여자컬링선수권대회 예선 7차전에서 미국을 연장 접전 끝에 9-8로 제압했다.


5-4로 앞선 7엔드 2점을 스틸(선공 팀이 득점) 당하면서 미국에 역전당했지만, 한국은 끈질긴 추격으로 연장전으로 몰고 간 뒤 재역전에 성공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미국은 9엔드 2점을 얻자 한국도 10엔드 2득점으로 맞서며 승부를 연장전으로 몰고갔다. 


11엔드에서 미국이 후공이었지만 한국이 1점을 스틸 하며 힘겹게나마 승리를 따냈다.


어렵게 승리를 얻었지만 한국 여자 컬링 대표팀은 불과 7시간 만에 캐나다전을 가졌다. 


빡빡한 일정을 소화한 탓에 결과는 좋지 못했다. 미국전 승리로 3연승을 달리던 한국의 기세가 캐나다에 막혀 꺾였다.


경기 후반 아쉽게도 점수 차가 4-8로 벌어지자 한국은 마지막 10엔드를 포기하고 패배를 인정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연합뉴스


장형인 기자 hyung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