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바람 분다"…오늘(20일) 전국 흐리고 '꽃샘추위'로 체감온도 뚝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화요일인 20일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고 칼바람이 불면서 기온이 뚝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20일 기상청은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으며 낮부터 북동쪽에서 찬 공가기 유입돼 당분간 평년보다 기온이 낮겠다고 밝혔다.


전국적으로 바람이 강하게 부는 등 꽃샘추위가 찾아오면서 체감온도가 낮아 쌀쌀해 건강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당분간 남해안과 동해안, 제주도에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며 "그 밖의 지역에서도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이날 낮 최고기온은 전날보다 2∼5도가량 낮은 3∼12도로 예상됐으며 서울 낮 최고 기온은 9도로 예측됐다.


제주도에는 이튿날까지 10∼40mm가량 빗방울이 떨어지겠으며 제주도 산지의 경우 눈이 오는 곳도 있겠다.


전남과 경남 남해안에도 이날 밤부터 비나 눈이 내리기 시작한다. 눈과 비는 수요일인 21일 전국으로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먼바다에서 3.0∼6.0m, 동해 먼바다에서 2.0∼6.0m, 서해 먼바다에서 1.0∼4.0m로 일겠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