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더, 올봄 패션업계 트렌드 컬러 '레드' 돋보이는 제노아 재킷 출시

인사이트아이더


[인사이트] 심연주 기자 = 다가오는 봄을 맞아 패션·뷰티 업계가 강렬한 레드에 빠졌다.


글로벌 색채 전문 기업 팬톤(PANTONE)이 2018 S/S 트렌드 컬러로 선정한 '체리 토마토'와 '칠리 오일' 등 채도가 높고 선명한 색상을 입힌 신상품을 선보인 것이다.


더불어 전체적으로 또렷한 인상을 줄 수 있고 패션 포인트로 강조할 수 있어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주목하고 있다.


아이더는 봄 바람막이 재킷 신상품으로 강렬한 레드 색상이 돋보이는 '제노아 재킷'을 출시했다. 


차분한 레드 컬러에 톤온톤 배색을 더해 세련된 봄 패션 스타일링에 탁월하다. 전체적으로 사방 스트레치 소재를 적용해 가볍고 활동성이 뛰어나다.


간결한 절개라인이 포인트로 슬림핏 연출이 가능하다. 방풍과 투습 기능이 우수하고 쾌적한 착용감을 위해 부분별 타공 디테일을 더했다.


패션업계 관계자는 "혹독하고 길었던 올 겨울 탓에 따뜻한 봄을 기다렸던 사람들이 많았던 만큼 밝고 열정이 느껴지는 레드 색상이 대세 컬러로 주목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해 힐링, 여유 등 키워드에 맞춰 부드러운 파스텔 색상이 주류였던 것과 달리 올해는 자기 표현과 개성을 추구하는 문화가 각광 받으면서 비비드한 색상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고 덧붙였다.


심연주 기자 yeonju@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