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벤져스' 한국 여자컬링, 세계선수권서 체코 8-5로 꺾고 2연승 달성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한국 여자컬링 대표팀 '컬벤져스'가 독일에 이어 체코까지 꺾고 2연승을 거머쥐었다.


지난 18일(현지 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노스베이에서 열린 2018 세계여자컬링선수권대회 예선 2차전에서 한국은 체코를 8대 5로 누르고 승리를 거뒀다. 


이날 7엔드에서 한국은 터키에게 4점을 내주며 3대 5로 뒤처졌다.


위기 속에서 차분히 8엔드에서 1점을 따내며 분위기를 반전시킨 한국은 9엔드에서 불리한 선공임에도 불구하고 김은정이 4점을 따내며 역전했다.


인사이트


이날 스킵 김은정뿐 아니라 김영미, 김선영, 김경애 모두 중요한 9엔드에서 샷 성공률 100%라는 기염을 토해냈다.


결국 체코가 10엔드에서 한국의 승리를 인정하며 기권을 선언했다.


한국은 앞서 예선 1차전 독일에 이어 체코까지 압도적으로 누르고 2승을 기록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세계여자컬링선수권대회는 팀킴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 은메달 이후 처음 출전하는 국제대회다.


올림픽 이후 많은 스케줄을 소화하고 있는 상황에서도, 팀킴은 변함없는 기량을 발휘하며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순항하고 있다.


독일, 체코까지 누르고 연승을 이어가고 있는 팀킴이 앞으로 어떤 활약으로 또 다시 국민들에게 큰 감동을 안겨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황규정 기자 kyoojeo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