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친이 이상형으로 'BJ 남순' 뽑자 뾰로통해진 '질투쟁이' 지오 (영상)

인사이트YouTube '지오TV [GOTV]'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BJ 지오 여자친구 배우 최예슬이 '남자 BJ 이상형 월드컵'에 도전했다.


지난 15일 유튜브 채널 '지오 TV'에는 '지오의 그녀, 최예슬의 남자 BJ 이상형 월드컵'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시됐다.


게시된 영상에는 아이돌 그룹 엠블랙 출신의 지오가 미모의 여자친구 배우 최예슬과 함께 방송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지오는 아프리카TV에서 활동 중인 남자 BJ들을 놓고 최예슬에게 이상형 월드컵을 제안했다.


인사이트YouTube '지오TV [GOTV]'


최예슬은 64강부터 천천히 BJ들을 선택해 나갔고, 지오는 "눈 큰 사람 좋아하는 거 아니냐"며 질투의 눈초리를 보냈다.


최종 결승전에는 BJ 남순과 윽박이 진출했다. 


최예슬은 두 BJ가 결승에 오른 이유에 대해 "성격 배제하고 외모만 보고 눈에 들어오는 BJ를 뽑았다"고 밝혔다.


이어진 결승에서 최예슬은 "이건 그냥 콘텐츠니까. 오빠가 혹시..."라고 말하며 지오의 눈치를 봤다.


지오는 "절대 그런 거 없다"고 답했고, 최예슬은 BJ 남순을 최종 이상형으로 선택했다.


인사이트YouTube '지오TV [GOTV]'


최예슬이 BJ 남순을 선택한 이유를 말하자 지오는 딴청을 피우며 귀여운 질투심을 드러냈다.


최예슬이 "표정이 안 좋은 것 같다"며 걱정하자, 지오는 "아니다. 난 남순님 좋아한다"고 답하며 누리꾼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BJ 지오와 최예슬의 알콩달콩한 모습이 담긴 해당 영상은 조회 수 50만 건에 육박하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지오TV [GOTV]'


YouTube '지오TV [GOTV]'


석태진 기자 taej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