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랑 헤어지기 싫어 '펑펑 우는' 오남매 보고 결국 눈물 쏟은 이동국 (영상)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이동국네 오남매가 태국 학교에 등교하며 아빠와 눈물의 이별을 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재시와 재아, 설수대가 태국 학교 체험에 나서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이동국은 "재시의 테니스 시합 등 겸사겸사 국제 학교 체험을 하기 위해 태국에 왔다"고 전했다.


이들은 태국에 오기 전 축구 활동을 위해 함께하지 못하는 아빠와 눈물의 이별을 했다.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차 안에서 오남매는 한국에 홀로 남을 이동국과 헤어지기 싫어 아빠의 어깨를 붙잡고 오열했다.


펑펑 울며 아빠를 잡는 모습에 이동국도 감동과 안타까움의 눈물을 쏟아냈다.


특히 수아는 펑펑 울며 "장난꾸러기 아빠라고 불러서 미안하다. 이제 멋진 아빠라고 부르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아빠와 영영 이별하는 것처럼 눈물을 쏟은 오남매이지만, 정작 태국 생활에는 완벽하게 적응하는 모습을 보였다.


사랑스러운 오남매의 아빠 사랑에 감동한 이동국의 눈물을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 관련 영상은 34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김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