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첫날인 내일(15일), 포근한 날씨 이어진다…미세먼지 '나쁨'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설 연휴 첫날인 오는 15일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은 기온 분포를 보여 포근한 날씨가 예상된다.


14일 기상청은 "내일은 중국 북부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겠으나 제주도는 그 가장자리에 들겠다"며 "전국이 차차 맑아지겠으나 제주도는 대체로 흐리겠다"고 예보했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5도, 수원-5도, 충주 -7도, 전주 -4도, 광주-2도, 부산 4도, 제주 5도 등으로 예보됐다.


인사이트연합뉴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도, 수원 4도, 전주 6도, 광주 8도, 부산 10도, 제주 9도 등으로 관측된다.


기상청은 "강원도와 경상도 지역에 건조 특보가 발효돼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으니 산불 등 화재 예방에 유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 "내일 새벽까지 강원산지와 동해안에서 심한 강풍이 예상돼 시설물 관리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국립환경과학원은 전국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한때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고 전망했다.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돼 외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겠다.


설 특집 '아육대' 양궁 경기서 볼 수 있는 아이린·쯔위 '엘프' 비주얼아이돌 그룹 레드벨벳과 트와이스가 설 특집 '아육대' 양궁 경기에서 '엘프' 못지않은 비주얼을 뽐냈다.


설 연휴 4일 동안 '우리은행' 체크카드 사용 못한다다가오는 설 연휴 동안에는 우리은행 체크카드를 사용할 수 없다.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