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일라잇 커플' 패틴슨·스튜어트, 결별 후 최초로 LA 바에서 목격

인사이트영화 '트와일라잇'


[인사이트] 심연주 기자 = 영화 트와일라잇 커플인 로버트 패틴슨과 크리스틴 스튜어트가 함께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지난 13일(현지 시간) 잡지 엘르는 로버트 패틴슨과 크리스틴 스튜어트가 LA 바에서 목격됐다고 전했다.


두 사람은 영화 '트와일라잇' 시리즈를 촬영하며 공개 연인이 됐지만, 크리스틴 스튜어트의 불륜 스캔들로 결별했다.


인사이트영화 '트와일라잇'


결별 이후 두 사람이 공개적인 자리에서 함께 포착된 것은 처음이다.


해외 매체에 따르면 로버트 패틴슨과 크리스틴 스튜어트는 친한 친구 사이를 유지하고 있다.


해당 소식이 알려지자 팬들은 두 사람을 다시 한 작품에서 볼 수 있을지도 모른다는 기대감을 드러내고 있다.


인사이트영화 '트와일라잇'


한 누리꾼은 "안 좋게 헤어진 줄 알았는데 그래도 다행이다"라며 "한 작품에서 다시 보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두 사람은 뱀파이어와 인간의 사랑을 그린 영화 '트와일라잇'에서 완벽한 호흡을 보여준 바 있다.


최근까지도 실시간 검색어에 오를 정도로 국내에서도 큰 인기를 끌기도 했다.


훌쩍 큰 '트와일라잇' 르네즈미가 주인공인 '호두까기 인형' 한국어 예고편 영상뱀파이어 로맨스 판타지물 '트와일라잇'에서 주인공 벨라와 에드워드의 딸 '르네즈미'로 나왔던 매켄지 포이가 디즈니 실사 영화로 돌아온다.


'정변의 정석' 보여주는 영화 '트와일라잇' 벨라 딸 르네즈미 근황귀여운 꼬마에서 어엿한 숙녀로 변한 배우 매켄지 포이의 폭풍 성장 근황이 화제다.


심연주 기자 yeonju@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