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또 떨어졌다…"60% 대도 위기"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이후 가장 큰 위기를 맞고 있다.


8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1,50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결과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62.9%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지지율 고공행진을 이어오던 문재인 대통령은 3주째 60%대 초반의 지지율에 머무르며 취임 이후 가장 큰 위기를 맞고 있다.


인사이트리얼미터 홈페이지


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율은 지난 2일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의 '전략적 인내 시대 종료'라는 대북 강경 메시지가 발표된 이후 떨어지기 시작했다.


이어 북한 예술단 '만경봉호' 방남을 둘러싼 대북 제재 위반 논란 속에 60.7%까지 지지율이 하락하기도 했다.


하지만 지난 7일 여야의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성공 결의문 채택 소식이 전해지면서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은 63.4%까지 반등했다.


인사이트만경봉호에서 내리고 있는 북한 예술단 / 연합뉴스


한편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조사에서 '잘하고 있다'는 긍정 평가는 62.9%, '잘 못 하고 있다'는 부정 평가는 32.4%를 기록했다.


세부적으로는 지난주와 비교해 30대와 60대 이상에서 지지율이 상승한 반면, 20대와 50대에서는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을 기록했다.


인사이트평창동계올림픽 성공 개최 결의 / 연합뉴스


인사이트


인사이트리얼미터


"가상화폐, 남북 아이스하키 단일팀"···문 대통령 20대 지지율 27% 폭락20대 계층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율이 27%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다.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일주일 만에 61.9%…2030세대 지지율 회복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대한 긍정 평가가 56.7%를 기록했던 조사 이후 일주일 만에 60%대를 회복했다.


석태진 기자 taeji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