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22 (월)
  • 서울 -2 °C
  • 인천 -2 °C
  • 춘천 -9 °C
  • 강릉 1 °C
  • 수원 -2 °C
  • 청주 -2 °C
  • 대전 -3 °C
  • 전주 1 °C
  • 광주 2 °C
  • 대구 0 °C
  • 부산 2 °C
  • 제주 7 °C
연예

성유리, SBS 드라마 출연료 8천만원 '10년째' 못 받고 있다

인사이트리리코스


[인사이트] 황비 기자 = 배우 성유리가 드라마 출연료의 일부를 받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성유리의 소속사 에스엘이엔티 관계자는 "SBS 드라마 '태양을 삼켜라'의 출연료 8천만 원이 미지급 상태"라고 밝혔다.


성유리는 지난 2009년 SBS에서 방송된 드라마 '태양을 삼켜라'에 출연했지만, 약 8천만원의 출연료를 아직 받지 못했다.


주연인 성유리 외에도 함께 출연한 지성과 소이현 및 단역 배우들도 비슷한 상황이다.


인사이트SBS '태양을 삼켜라' 


'태양을 삼켜라'의 제작사 뉴포트픽쳐스는 2011년 출연료 미지급 사태가 드러났을 때 같은 해 7월까지 완납하기로 약속했으나, 10년째 지키지 않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당시 법적 조치를 취했는데 아직까지도 해결이 안 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배우들이 출연한 드라마의 제작사로부터 출연료를 받지 못한 상황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인사이트(좌) YG 엔터테인먼트, (우) 연합뉴스


구혜선, 김우빈, 고수 등도 자신이 출연한 드라마의 출연료를 아직 지급받지 못했다.


구혜선은 지난 2011년 출연한 드라마 제작사로부터 총 2억 6,000만원의 출연료를 못 받았다. 법적 해결에 나서 법원이 출연료를 지급하라고 판결했지만 여전히 미지급 상태로 알려졌다.


고수, 김우빈 등은 각각 1억 2,500만원, 6,600만원 등의 광고료를 받지 못했다. 


"구혜선도 당해"···구혜선, 드라마 제작사로부터 출연료 '2억 6천만원' 못받았다배우 구혜선이 한 드라마 제작사로부터 거액의 출연료를 받지 못했다는 사실이 알려져 화제에 올랐다.


"한혜진, 전 매니저 출연료 먹튀에 배우 포기하려 했다"2002년에 데뷔한 한혜진이 전 매니저에게 출연료 전부를 사기당하는 어이없는 일을 겪은 것으로 전해졌다.


황비 기자 bee@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