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피부를 '망치는' 12가지 샤워 습관

인사이트웹툰 '목욕의 신'


[인사이트] 이하영 기자 = 여름에는 매일 겨울에도 적어도 사흘에 한 번씩 우리는 샤워를 하게 된다.


샤워하면 피부에 쌓인 노폐물도 제거와 유·수분 균형을 맞출 수 있어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하게 해준다.


그러나 무조건 샤워를 많이 하는 것만이 좋은 것은 아니다.


너무 자주, 심하게 샤워를 하는 것은 때로 피부를 망치는 지름길이 되기도 한다.


1. 운동 후 샤워를 하지 않는다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운동을 하고 땀을 흘렸는데도 샤워를 하지 않는 사람들을 종종 보게 된다.


땀이 피부에 남아 균이 번식해 두드러기나 발진 등의 피부 트러블을 일으킬 가능성이 높다.


2. 수건으로 머리를 돌돌 만다


머리를 감고 나서 물기를 적당히 닦아낸 후 수건으로 머리를 말아놓는 습관을 지닌 사람들이 많다,


수건으로 머리카락을 말아놓으면 손상을 유발할 수 있으니 마른 수건으로 부드럽게 물기를 닦고 덧씌우지 않는 것이 좋다.


3. 필터 없는 샤워기를 사용한다


인사이트KBS2 '김과장'


일반 가정에서는 사용하는 수돗물은 미생물이나 박테리아를 박멸하기 위해 염소 처리 과정을 거친다.


처리 과정에서 남은 잔류 염소는 피부 노화와 질환을 촉진하므로 필터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4. 샤워 시 충분히 비누 거품을 씻어내지 않는다


급하거나 물이 충분하지 않을 때 몸의 거품을 잘 씻어내지 못하고 샤워를 마치는 경우가 있다.


비누 거품은 피부를 건조하게 만들 수 있으므로 깨끗하게 제거해주는 것이 좋다.


5. 과하게 때를 벗긴다


인사이트웹툰 '목욕의 신'


해외에서는 잘 사용하지 않는 방법이지만 우리나라 특유의 목욕 문화는 '때'를 미는 것이다.


적당히 했을 때는 각질 제거로 굳은살과 이물질을 제거하는 효과를 낼 수 있지만 과하면 수분을 잃고 피부 표면이 벗겨져 외부의 세균 등을 막아내지 못하는 부작용의 위험성이 있다.


6. 계면활성제가 있는 바디워시 제품을 사용한다


물과 기름을 잘 섞이게 만드는 계면활성제는 씻었을 때 시원한 느낌을 주지만 유분까지 제거해버리는 문제점이 있다.


피부에 탄력을 주기 위해서는 유분을 파괴하지 않는 계면활성제가 없는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7. 뜨거운 물로 오랜 시간 샤워를 한다


인사이트Instagram 'williamhammington'


추운 겨울날 찬물만으로 샤워할 수는 없지만 뜨거운 물로 오랜 시간 샤워를 하면 피부의 수분과 유분을 제거하게 된다.


피부가 건조해지면 각종 피부 질환을 일으킬 수 있으니 미지근한 물로 10분 이내에 마치는 것이 좋다.


8. 샤워 후 사용한 수건을 재사용한다


우리는 샤워를 할 때 비누칠을 하고 물로 씻어낸 후에 수건으로 몸을 닦게 된다.


몸을 닦은 수건은 물기만 제거했다고 하지만 물에 씻겨 내려가지 않은 죽은 세포들이 균의 번식시킬 수 있으니 재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9. 샤워볼을 화장실에 그대로 둔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샤워를 한 뒤 샤워볼을 화장실에 그대로 두면 피부의 죽은 세포가 망에 남아 균이 번식하게 된다.


촉촉한 수분이 있어 균의 번식을 촉진 시키기 때문에 샤워 후에는 샤워볼을 깨끗이 씻어 건조하게 말리는 것이 좋다.


10. 발을 닦지 않는다


화장실이나 목욕탕 등의 바닥은 습기가 많고 따뜻하기 때문에 곰팡이나 세균 번식 등에 최적의 환경이다.


무좀 등의 세균 번식에 잠식당하지 않기 위해서는 발바닥까지 꼼꼼히 닦아 청결을 유지할 필요가 있다.


11. 샤워 후 한참 뒤에 바디로션을 바른다


인사이트Instagram 'agijagimin'


샤워 후에는 몸이 촉촉해진 것을 느끼지만 이런 느낌은 곧 사라지고 만다. 수분이 공기 중으로 날아가기 때문이다.


보습을 위해서는 몸에 물기를 닦아낸 후 최대한 빨리 로션을 바르는 것이 좋다.


12. 찬물을 끼얹지 않는다


피부과 의사들은 '샤워를 마치기 전 몸에 찬물을 약 30초 동안 뿌리는 것'을 권한다.


그들은 찬물 샤워에 스트레스 방지, 면역체계와 지방 연소 활성화, 우울증 완화 등의 이로운 효과가 있다고 말한다.


"렌즈 안 빼고 샤워하면 '실명'할 수 있다"콘택트렌즈를 빼지 않은 채로 샤워하면 눈에 치명적인 손상을 생길 수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이하영 기자 hayo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