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6 내수생산 10만대 돌파···역대 두번째 최단기록 세운 르노삼성차

인사이트르노삼성자동차


[인사이트] 변보경 기자 = 르노삼성자동차는 SM6 내수용 차량의 생산이 10만대를 돌파했다고 7일 밝혔다. 


SM6 내수 생산 10만대 돌파는 지난 2016년 3월 출시 이후 22개월 만이다. 이는 르노삼성차 내수 모델 중 역대 두 번째 최단 기록이며, 르노삼성차 주도 개발 차종으로서는 가장 짧은 기간에 달성한 것이다.


르노삼성차는 이를 기념해 지난 5일 부산공장 조립라인에서 제조본부 이기인 부사장 등 임직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생산 10만대 클럽 가입 축하 행사를 가졌다.


이기인 부사장은 "SM6 생산 10만대 돌파는 기존 시장의 판을 뒤엎는 르노삼성차의 도전적인 제품과 정신, 그리고 이에 대한 고객들의 꾸준한 사랑의 성과"라며 "더욱 강력한 품질 관리로 SM6의 성공을 지켜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르노삼성차 내수 차종 중 최단기 10만대 생산 돌파 기록은 SM5가 지난 2002년 3월에 시판 19개월 만에 세웠다. 


르노삼성자동차, QM6 4WD 바이럴 영상 시리즈 공개한다'사륜구동 SUV라면 마땅히 갖춰야 할 세 가지 도리'라는 뜻의 '삼강사륜' 시리즈 영상이 공개된다.


변보경 기자 boky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