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21 (일)
  • 서울 -2 °C
  • 인천 -2 °C
  • 춘천 -9 °C
  • 강릉 1 °C
  • 수원 -2 °C
  • 청주 -2 °C
  • 대전 -3 °C
  • 전주 1 °C
  • 광주 2 °C
  • 대구 0 °C
  • 부산 2 °C
  • 제주 7 °C
코믹

초딩시절 유치한데 '진지하게' 재밌던 상황극 놀이 9개

인사이트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인사이트] 이다래 기자 = 코흘리개 초등학교 시절 우리는 말도 안 되는 극한의 상황에 놓인 여러 상황극을 즐기며 친구들과 재미를 나눴다.


지금 돌아보면 너무 귀엽기만 한 다음 놀이들은 사실 나 혼자만 즐거운 줄 알았지만, 이상하게도 내 또래 초딩들은 모두 다음과 같은 똑같은 놀이를 하며 하루를 보냈다.


정말 정말 유치하지만 초딩들에게는 세상 진지하게 재밌던 상황극 놀이를 모아봤다.


잠시 내 초딩 시절을 추억하며 그때의 내 모습을 보물상자에서 슬쩍 꺼내보자.


1. 의자 두 개 위에 이불 덮고 아지트인 척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초등학교 시절에는 나만의 아지트가 무엇보다 갖고 싶었다. 


우리는 의자 두 개를 연결해서 또는 빨래 건조대 위에 이불을 덮고 그 속에 들어가 노는 걸 좋아했다.


2. 뚜껑에 음료수 넣고 소주 마시는 척


인사이트온라인커뮤니티


어른들이 작은 잔으로 소주를 마시는 모습이 신기했던 초딩 시절 우리는 병뚜껑에 음료를 따라 마시며 어른 흉내를 냈다.


3. 보도블록 선 밟으면 죽는 척


인사이트gettyimagesbank


그 당시 초딩들은 집을 갈 때도 함부로 쉽게 가지 않았다.


친구들끼리 혹은 혼자 길을 갈 때도 보도블록 선을 밟지 않거나 같은 색만 밟으며 정말 어렵게 집으로 향했다.


4. 국그릇에 콜라 붓고 사약인 척


인사이트MBC '동이'


엄마와 함께 사극을 볼 때면 항상 마지막회는 희대의 악녀가 사약을 먹고 죽는다.


하얀 국그릇만 보면 콜라를 붓고 그 모습을 따라 하며 바닥에 쓰러지곤 했다.


5. 어깨에 이불 끌고 다니며 공주인 척


인사이트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엄마 화장품으로 몰래 화장을 해보던 초딩시절 여자애들은 이불을 어깨에 걸치고 시상식에 온 듯한 워킹을 시연했다.


초딩시절 우리에게 '이불'은 어떤 놀이도 만들어 낼 수 있는 '필수템'이었다.


6. 바닥에 물그릇 놓고 할짝대며 강아지인 척


인사이트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강아지가 물을 먹는 모습이 신기했던 우리는 굳이 바닥에 물그릇을 놓고 강아지처럼 엎드려 물을 마셨다.


먹기 어렵지만, 굳이 그렇게 먹었다.


7. 혼자 숨참고 납치당한 척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어린 시절 누구나 괜히 숨을 참아가며 초를 센 경험이 있을 것이다.


누가 시키지도 않았는데 사서 고생하는 걸 우리는 참 좋아했다.


8. 바지 한쪽에 두 다리 넣고 인어공주인 척


인사이트온라인커뮤니티


잠옷 바지 한쪽에 굳이 두 다리를 집어넣어 인어공주인 척 상황극을 즐겼다.


다리를 파닥거리며 헤엄치기도 하고 콩콩거리며 집안을 휘저었다.


9. 티셔츠 벗다 머리에 끼이면 수녀인 척


인사이트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옷을 벗으면 머리에 꼭 티셔츠가 꼈다.


유아기 시절엔 당황스러운 일도 초딩이 되면 수녀처럼 상황극을 즐길 수 있는 여유가 생긴다.


'국민학교' 나온 사람들만 아는 과목별 추억의 준비물보기만 해도 아련한 옛 추억에 미소짓게 되는 추억의 준비물들을 소개한다.


이다래 기자 darae@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