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6 (토)
  • 서울 -4 °C
  • 인천 -4 °C
  • 춘천 -9 °C
  • 강릉 -1 °C
  • 수원 -4 °C
  • 청주 -3 °C
  • 대전 -2 °C
  • 전주 0 °C
  • 광주 2 °C
  • 대구 1 °C
  • 부산 4 °C
  • 제주 6 °C
국제

브라질 4인조 무장 강도 침입에 '한인 사망'···"남편 숨지고 부인은 중상"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좌) gettyimagesBank, (우) Metro


브라질 상파울루 시 인근 도시에 거주하는 70대 한인 동포 집에 무장강도가 들어 남편은 숨지고 부인은 중상을 입었다.


7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상파울루 시에서 서쪽으로 20㎞가량 떨어진 자과레 지역에 사는 김모(71) 씨 집에 지난 4일 새벽 총기를 든 4인조 강도가 침입, 김 씨를 심하게 때려 숨지게 했다.


범인들은 김 씨 부부에게 금품을 요구하며 한동안 승강이를 벌였으며, 집안을 뒤져 전자제품과 약간의 현금을 털고 나서 주차장에 있던 김 씨의 차를 타고 달아났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범인들에게 맞아 정신을 잃은 김 씨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을 거뒀으며, 중상을 입은 부인은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김 씨 집 주변의 CCTV 영상과 지문 등을 확보해 범인들을 쫓고 있다.


숨진 김 씨는 1970년대 브라질에 이민을 왔으며 상파울루 시내에서 전자제품 대리점을 운영하다 자과레 지역으로 옮긴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네덜란드서 일하던 20대 한국인 인턴 숨진 채 발견서울의 한 사립대학교를 다니다 네덜란드에서 인턴을 하던 한국인 2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